[건물명도 소송 사례]서울부동산변호사와 함께 건물명도소송 승소한 임대인

결과 승소

조회수 44

[건물명도 소송 사례]서울부동산변호사와 함께 건물명도소송 승소한 임대인

서울부동산변호사에게 소송 의뢰한 임대인

의뢰인은 피고에게 건물을 임대한 임대인입니다.

피고는 건물을 임대해 사업을 했으나, 계약 종료 이후에도 건물을 퇴거하지 않고 사업을 이어갔습니다.

그러면서 90만원의 월세와 추가적으로 내기로 한 부가세 9만원도 지급하지 않아 건물명도소송이 필요해진 의뢰인은 법무법인 대륜의 서울부동산변호사를 선임하셨습니다.



퇴거하지 않는 임차인, 건물명도소송 필요한 상황

법무법인 대륜의 건설·부동산 센터의 3인의 서울부동산변호사는 팀을 구성해 이 사건에 대응했습니다.

■ 계약 종료 이전에도 차임 납부하지 못해 보증금 차감한 적 많아

■ 퇴거하지 않은 채 건물 내에서 사업 계속해 부당이득금도 얻어

■ 부동산을 제대로 인도할 때까지 월 99만원 차임은 보증금에서 제해야 함

위와 같은 건물명도소송으로 피고의 부동산 인도 의무를 주장했습니다.

건물인도 전까지 월 차임 제할 것 판결해

계약 종료 이후에도 퇴거하지 않는 임차인이었기에 법원은 의뢰인의 편을 들어주었습니다.

건물명도소송을 통해 퇴거할 때까지 보증금에서 월 차임이 제해질 것 역시 명했습니다.

본 사건의 의뢰인과 유사한 상황으로 건물명도소송을 고민 중이시라면 법무법인 대륜의 서울부동산변호사가 힘을 보태겠습니다.

상황별 전문변호사 TIP

부동산전문변호사의 다양한 법률 지식과 정보를 제공합니다.